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백재화 박선영 성예진 조미나의 종횡무진 공연 중 진쇠춤 (국립국악원 우면당)

Posted by 古樂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1 국립 국악원 우면당

백재화 박선영 조미나 성예진 영남교방춤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Korean Classical Dance] GyungRang Park's Hakchum
2008.7.19 국립국악원 우면당 - 박경랑의 '백의백무' 공연 중 학춤
'학춤'은 부산 동래지역에서 추어졌던 민속춤이며 사람이 학처럼 탈을 쓰고 추는 춤과 선비가 도포차림에 갓을 쓰고 군무형식으로도 춘다. 우아하고 소박한춤으로 장단은 굿거리 장단이며 구음이 더해지는 것이 특징이며 부산지방 중요무형문화재 제3호로 지정되어 있다. 여기에서는 극의 형식에 맞추기 위한 연출로서 박경랑의 제자들이 무대를 꾸미고 있다.
 춤 - '엄선미' '성예진'
korakworld.com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 공연명 : 2008 박경랑의 춤 백의백무
* 기간 : 2008년 7월 19일 오후 7시 30분
* 주최 : 한국영남춤 문화연구 예술소
* 출연 : 박경랑, 하용부, 이윤석 外
* 장소 : 국립국악원 우면당

춤 속에 깃든 춤 이야기
외적미에만 치중한 전통예술을 탈피했다. 화려한 의상보다 더 화려한 춤 속의 춤 이야기. 전통춤의 멋 그리고 흥(興) 백색의 무수한 의미만큼 각기 다른 춤의 느낌과 멋을 전한다. 어느 무대와 달리 화려함도 없다. 그저 하연 동선만이 살아 움직인다. 춤이다. 화려함, 교태미, 정갈함. 백색(白衣)만의 한(恨)으로 영남 춤을 표현한다.

한국 영남춤 문화예술연구소 박경랑 대표의 ‘2008 박경랑의 춤 백의백무(白依白舞)’. 박경랑은 중요 무형문화재 고성오광대놀이를 재구성한 문둥북춤, 기생들에게 가르쳤던 영남교방청춤, 장녹수 이야기를 풀어낸 살풀이춤 등을 선보인다. 화려한 무대장치와 의상, 장신구 대신 흰 옷이 보여주는 정갈함과 한(恨)으로 영남춤의 무대를 채운다. 白依白舞, 흰 옷으로 표현되는 다양한 춤사위를 통해 우리가락 우리춤의 느낌을 전하는 박경랑 우리춤전수소 주관의 한국영남춤 공연.

목 차
1. 덩기덕 북을 치며
- 문둥북춤 / 박경랑
2. 도포자락에 드리운 멋 치마폭에 감아돌고
- 밀양 양반춤 / 하용부
- 영남 교방청춤 / 박경랑
- 정가 / 김민정
- 민요 / 최성진
3. 한 맺힌 매듭엮어
- 살풀이춤 / 박경랑
- 지전춤 / 엄선미, 성예진
- 노래 / 김태한

 


'사진 > 인쇄물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2년4월4일 인연전단  (0) 2012.03.14
2011박경랑의 춤 제주 同行 포스터 전단  (0) 2012.03.12
2008년7월 19일 백의 백무  (0) 2012.03.02
2008 팔무전  (0) 2012.03.01
춤! 조갑녀  (0) 2012.02.29
2010 판굿 포스터  (0) 2012.02.27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