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영산작법이란 영산재(靈山齋)를 지내는 것을 말하며,
영산재는 사람이 죽은 지 49일 만에 지내는 49재(四十九齋) 가운데 그 규모가 큰 것이다.
영산재는 석가모니불의 설법회상인 영산회상(靈山會相)을 오늘에 재현한다는
상징적인 의미를 지닌 법회이며, 이 법회를 통해서 영혼을 천도하는 의식을 행하는 것이다.
그래서 영산재를 시작할 때는 사찰의 대웅전이나 영산전에 봉안되어 있는 영산회상도를 밖에 내거는데, 약식으로 지낼 때는 그 불화가 봉안된 전각에서 한다.
이 의식에 사용되는 음악 가운데 빠질 수 없는 것이 범패이다.
작법은 재(명복을 빌기 위하여 드리는 불공)에서만 볼 수 있는 독특한 불교무용으로 나비춤, 바라춤, 법고춤 세 종류로 나눌 수 있으며, 전북지역에서는 나비춤을 어산춤이라 부른다.
                                                                         영상:Jinsung Kim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