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성아'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5.07.22 안숙선 선생의 구음 - 꽃상여 (花葬与 / Flower Death Carriage)
  2. 2012.03.01 2008 팔무전
  3. 2012.02.29 춤! 조갑녀




흐드러지게 주고받고 풀고조이고 하는 여러 악기들의 어울림과 저승을 연결하는 듯한 구성진 구음이 함께 어울려 인간세의 모든 원과 한과 살을 풀어주고 새로움을 주는 아름다운 곡

                                                                                   (CD항아의노래 의 해설서로부터 발췌)

見栄え豊かに取り交わし解いて結ぶ各楽器の調和と、この世とあの世をつなぐような渋くて情味ある口音が共に交わり、人間の世の全ての怨と恨とサル(たたり)を解き放ち、新

­しい力を与える美しい曲。                                                        (CDハンアの歌解説書より抜粋)
 
This song is invigorating and beautiful, relieving all hatred, resentment, and evil. It is played on several musical instruments and has an enchanting give-and-take, and a vocal sound which seems to connect this world with the other.(descriptions from the CD"The Song of Hang-a")

대금:원장현/ 구음:안숙선/ 거문고:이세환/ 아쟁:최종관/ 해금:김성아/ 징:한세현/ 장고:장덕화.

テグム笛:元長賢/ 口音声:安淑善/ コムンゴ琴:李世ファン/ アジェン琴型胡弓:崔ジョングァン/ ヘグム二胡:金成亞/ 鉦:韓世賢/ 杖鼓:長獨花。 flute:WonJangHyun/ vocal:AnSookSun/ bass:YiSeeHwan/ cello:ChoiJungGwan/ fiddle:KimSon'A/ metal:HanSeeHyun/ drum:JangDokHwa. recorded in 2001년年 녹음録音。 영상 ayanuhito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북춤 : 하용부, 태평무 : 박재희, 한량무 : 임이조, 채상소고춤 : 김운태,

살풀이춤 : 정재만, 도살풀이춤 : 이정희, 교방춤 : 박경랑, 승무 : 진유림

 

 

 

팔무전(八舞傳)

               만날수 없었던 만남.

최고의 춤꾼들이 한자리에 서는

팔무전(八舞傳)이 열린다 !

8월 28일(목)부터 9월 1일(월)까지 장장 5일간의 반열의 무대! 기적적으로 성사된 만남!

마침내 장쾌한 춤의 팔폭이 펼쳐진다.

<남무>, <여무>, <전무후무>의 진옥섭 기획 ․ 연출

승무 : 진유림 / 밀양북춤 : 하용부 / 살풀이춤: 정재만 / 한량무 : 임이조

태평무 : 박재희 / 교방춤 : 박경랑 / 도살풀이춤 : 이정희 / 채상소고춤 : 김운태

춤을 보는 최상의 각도, M(마니아)석 전통춤 마니아를 위한 tip

아름다운 자리에서 흠상할 수 있게 KOUS의 관람석을 원목 객석으로 바꾸었다. 주목할 것은 무대 앞 1,2열로 전통 방석에 앉는 M(마니아)석, 춤을 보는 최상의 각도이고 추임새를 불어넣기 좋은 자세다. 가격은 뒷줄 R석의 절반 가격인 15000원이고 매회 40석이 준비된다. 할인보다 더 나은 혜택, 어서 급히 예매를 서두를 일이다.

R석: 30,000원 / S석 : 20,000원 / M석 (Mania석) : 15,000원 / A석(2층) : 10,000원

○ 2008. 8. 28(목) - 9. 1(월)

○ 한국문화의집 KOUS 공연장

○ 평일_오후8:00 주말(토,일)_오후4:30

예약문의 : 02) 567-8026 (AM10:30~PM7:30)

마침내 이뤄진 만날 수 없었던 만남, 팔무전

남무(男舞)와 여무(女舞), 마당춤과 사랑(舍廊)춤, 그간 서로 다른 춤판에서 명성을 쌓았기에 한자리에 만나질 수 없었다. 그리고 누구도 상상 못한 그 만남이 성사된 순간, 전통춤은 이미 새로운 역사에 진입했다. 춤판이란 최강의 상대를 만나야만 최고의 판이 조성되는 법. 무림(舞林)의 최고수들이 자웅을 겨루는 닷새간의 춤판, 인구에 회자될 최고의 무용담(舞踊談)이 될 것이다.

남무, 여무, 전무후무의 명 연출, 진옥섭

그간 초야에 묻힌 명인들을 무대에 세워왔다. 발품으로 명무를 찾은 그 이야기를 담은 ‘노름마치’를 출간해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길의 험함을 탓하지 않고 찾았던 명무를 무대에 올려 남무, 여무, 전무후무를 완성했다. 이제 류(流)와 파(派) 사이의 완강한 경계를 허물며, 만날 수 없었던 만남 팔무전을 주선한다. 그리고 주저 없이 ‘우리 시대 우리 춤의 최고 맛있는 부위’라고 말한다.

춤을 부르는 최고의 소리, 드림 시나위

춤은 발로 노닐고 악은 손으로 하니 춤판이란 손발이 척척 맞아야 한다. 춤을 보면 음악이 들리고, 음악을 들으면 춤이 보이는 판, 그것이 격이다. 음악감독 김청만이 만드는 ‘대풍류’와 ‘시나위’의 격이 그렇다. 대금 원장현, 아쟁 박종선, 해금 김성아, 가아금 박준호 피리 이호진, 정석진 등 쟁쟁한 이들이 함께한다. 또 실팍한 타악인 박종호, 박종훈, 이동헌, 류정호 등이 나서서 태평무와 도살풀이춤을 연주하고 통영의 정영만이 6박에 구음을 한다. ‘털끝 하나 안 들어가는’ 꽉 찬 소리에 춤이 둥실 뜰 터이다.

 

 

'사진 > 인쇄물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박경랑의 춤 제주 同行 포스터 전단  (0) 2012.03.12
2008년7월 19일 백의 백무  (0) 2012.03.02
2008 팔무전  (0) 2012.03.01
춤! 조갑녀  (0) 2012.02.29
2010 판굿 포스터  (0) 2012.02.27
2011박경랑의 춤 인연포스터  (0) 2011.11.11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90을 바라보는 조갑녀(87세) 명인에게 바치는 헌정무대

강성민이 이매방류의 '승무'를 박경랑이 '교방춤'을 권명화가 '살풀이춤'을 이현자가 '태평무'를 추었다. 진옥섭의 말을 빌면 "털 하나 안들어가게 잘 짜여 진 우리시대 최고의 '시나위 드림팀'"을 이룬 쟁쟁한 잽이들이 모여 탱탱한 음악을 연주해주었다. 장구의 김청만, 아쟁의 박종선, 대금의 원장현, 거문고의 김무길, 피리의 한세현, 가야금의 박준호, 해금의 김성아. 구음 정영만

'사진 > 인쇄물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년7월 19일 백의 백무  (0) 2012.03.02
2008 팔무전  (0) 2012.03.01
춤! 조갑녀  (0) 2012.02.29
2010 판굿 포스터  (0) 2012.02.27
2011박경랑의 춤 인연포스터  (0) 2011.11.11
95년 객석 인터뷰사진  (0) 1995.10.16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