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제12회 세계한국국악경연대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6.26 우리의 소리가 뉴욕에 울려 퍼지다


우리의 소리가 뉴욕에 울려 퍼지다.

지난 토요일(23일) 플러싱 타운홀에서는 미주한국국악진흥회가 주최한 펼쳐졌습니다.

국악을 연주하는 타민족 참가자들도 있어 눈길을 끌었습니다.

플러싱 타운홀에서는 신명 나는 국악의 향연이 펼쳐집니다.

45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국악경연대회는 1부 국악경연에 이어 2부에서는 지난해 대상 수상팀 뉴욕취타대의 공연이 펼쳐졌습니다.

박수관 명창과 박경랑 영남춤보존회 대표 등이 출연해 국악 후배들과 관객들에게 국악의 진수를 선보입니다.

해외에서 가장 큰 규모로 치러지는 국악경연대회에는 한국과 미국의 동포는 물론 타민족들까지 대거 참가해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겨뤘습니다.

대상의 영광은 대북 '고동소리'를 선보인 고등부의 최지환ㆍ이다은ㆍ정은혜에게 돌아갔습니다.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함께 2,000달러의 상금이 주어졌습니다.

유초등부 최우수상은 김윤서 외 11명, 우수상은 김서현에게, 중등부 최우상은 김태규,우수상은 김진하에게 영광이 돌아갔습니다.

고등부 최우수상 김산하 외 4명, 우수상에는 김윤선 외 2명,대학 일반부 최우상은 이재임 외 1명,우수상에는 김수이 씨가,타민족부 최우수상은 자슈아 로스, 우수상은 아데도인 아데시나, 시니어부 최우수상은 백성렬, 우수상 최옥례 외 3명, 특별상은 김민지 양에게 각각 돌아갔습니다.

국악경연대회에서 심사위원장을 맡은 박수관 명창은 심사평을 통해 "12회째를 맞이한 이번 국악경연대회의 참가자들이 한 단계 높은 실력들을 뽐내 우열을 가리기 힘들만큼 고른 실력을 보여줬다"고 평했습니다.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