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 곡은 1980년에 김영재 교수가 작곡한 해금 독주곡으로

영남 호남 서도지방의 민속음악 중에서 슬픈 가락만을 뽑아서 엇모리장단에 연주한다
도입부는 무장단으로 시작하는데 경상도 메나리조의 가락을 즉흥적으로 연주한다
이어 남도계면조의 슬픈 가락으로 이어지고 다시 메나리조의 주제로 되돌아갔다가
서도지방의 수심가조로 이어진 후 무장단의 주제선율로 맺는다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