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흥타령

후렴: 아이고 대고 어허 흥 성화가 났네 헤―

1) 창 밖에 국화를 심고 국화 밑에 술을 빚어 놓으니
술익자 국화 피자 벗님 오자 달이 돋네
아희야 거문고 청쳐라 밤새도록 놀아보리라

2) 청계수 맑은 물은 무엇을 그리 못잊어 울며 느끼며 흐르건만
무심타 청산이여 잡을 줄 제 모르고
구름은 산으로 돌고 청계만 도느냐

3) 허무한 세상에 사람을 내일제 웃는 길과 우는길을 그 누가 내었던고 뜻이나 일러주오
웃는 길 찾으려고 헤매어 왔건마는 웃는 길은 영영없고
아미타불관세음보살님 지성으로 부르고 불러
이생에 맺힌 한을 후생에나 풀어주시라 염불발원 허여보세

4) 만경창파 수라도 못다 씻은 천고수심(天孤愁心)
위로주 한잔 술로 이제 와서 씻었으니
태백이 이름으로 장취불성이 되었네

5) 꿈이로다 꿈이로다 모두가 다 꿈이로다
너도 나도 꿈속이요 이것 저것이 다 꿈이로다
깨니 또 꿈이요 깨인 꿈도 꿈이로다
꿈에 나서 꿈에 살고 꿈에 죽어가는 인생 부질없다
깨라는 꿈 꿈을 꾸어서 무엇하리

6) 빗소리도 님의 소리 바람소리도 님의 소리
아침에 까치가 울어대니 행여 님이 오시려나
삼경이면 오시려나 고운 마음으로 고운님을 기다리건만
고운님은 오지 않고 베개 머리만 적시세

7) 국화야 너는 어이 삼월 동풍 다 보내고
낙목한천 찬 바람에 어이 홀로 피었느냐
아마도 오상고절이 너뿐인가 하노라

8) 얄궂은 운명일세 사랑이 뭐길래 눈이 멀었다고 사랑조차 멀었든가
춘 삼월 봄 바람에 백화가 피어나듯 꽃송이마다 벌나비 찾아가듯
사랑은 내 님을 찾아 얼기설기 맺으리

9) 아깝다 내 청춘 언제 다기 올거나
철 따라 봄은 가고 봄 따라 청춘가니 오는 백발을 어찌 할거나

10) 지척에 님을 두고 보지 못한 이 내 심정
보고파라 우리님이 안 보이네 볼 수 없네
자느냐 누웠느냐 애 타게 불러봐도 무정한 그 님은 대답이 없네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