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그녀의 활대질(Bowing)은 여느 해금 연주자와 차이가 있다.
자신의 열정을 늘 쏟는 그녀의 활대질은 종종 서슬이 시퍼런 칼날에 비교되며
그 속에서 뿜어져 나오는 소리는 항상 대중과의 교감을 나누고 있다.
그녀의 연주는 사람의 마음을 이끄는 매력을 지니고 있다"

국악계에서 가장 개성 넘치는 해금연주자로 손꼽히는 강은일,
그녀는 국악이고 곧 해금 그 자체이다.
전통음악 위에서 다양한 음악장르, 예술가 그리고 모든 악기와의 접목을 통하여
새로운 에너지를 얻고, 해금의 대한 정체성에 대한 해답을 찾는다.

삶의 음악을 들려줘야 한다는 책임감 속에 가느다란 두 줄의 활대질 속에서 뿜어서 나오는
무아지경의 소리를 추구하는 그의 해금연주에 대중들과 청중들은 집중하고 있다.
                                                                                        영상 : Jin Choeh
Posted by 경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